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로고

"아이유 꿈꾸고 돈벼락"

김다남 기자 | 기사입력 2023/01/23 [08:54]

"아이유 꿈꾸고 돈벼락"

김다남 기자 | 입력 : 2023/01/23 [08:54]

 

최근 1년 사이 복권 구매 경험이 있는 사람 가운데 4명 중 1명은 매주 꾸준히 복권을 산 것으로 나타났다.
 
21일 연합뉴스와 기획재정부의 복권 인식도 조사에 따르면 만 19세 이상 성인 가운데 최근 1년 사이 복권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사람은 56.5%로 집계됐다.
 
복권 구매율을 전체 성인 인구(4천300만명)에 적용하면 약 2천400만명이 복권을 구매한 것으로 추산된다고 정부는 설명했다.
 
조사 결과 이들 중 24.4%는 '매주 복권을 구매한다'고 답했다.
 
최근 복권을 구매한 경험이 있는 사람 가운데 4명 중 1명가량은 매주 꾸준히 복권을 사들인 것이다.
 
'한 달에 한 번' 복권을 구매하는 사람은 26.2%로 집계됐다.
 
이외 '2주에 한 번'(15.7%), '3개월에 한 번'(8.9%) 등의 순이었다.
 
1회 평균 구매 금액은 5천원 초과∼1만원 이하가 52.8%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했다.
 
이외 38.9%는 5천원 이하, 8.2%는 1만원 초과 금액으로 복권을 구매했다.
 
구매자 직종별로는 자영업자(20.2%)보다 임금근로자(블루칼라·화이트칼라 합계, 50.0%)가 더 큰 비중을 나타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사건/사고 News

더보기

이동
메인사진
문경시, 문경자율방범연합회 순찰 차량 전달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