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로고

강동구, 2023년 문화누리카드 1인당 연 11만원 지원

문화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문화격차 완화를 위한 공익사업

김근우 기자 | 기사입력 2023/01/25 [08:14]

강동구, 2023년 문화누리카드 1인당 연 11만원 지원

문화소외계층의 삶의 질 향상과 문화격차 완화를 위한 공익사업

김근우 기자 | 입력 : 2023/01/25 [08:14]

▲ 강동구청


[세계연합신문=김근우 기자] 강동구는 문화소외계층의 문화생활 향상을 위해 2023년 문화누리카드(통합문화이용권) 사업을 추진한다고 25일 밝혔다.

문화누리카드는 복권기금을 지원받아 추진하는 공익사업으로, 6세 이상(2017. 12. 31. 이전 출생자)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의 문화예술·국내여행·체육활동을 지원하는 카드다. 강동구는 19,199명에게 지원할 예정이다.

지원금액은 1인당 연 11만원이며, 이용자 편의를 위해 2022년도 발급자 중 수급자격을 유지하는 경우 별도 신청 없이 보유 카드에 자동으로 재충전된다. 자동재충전이 완료되면 대상자에게 1월 말경 알림 문자가 발송될 예정이며, 2월 1일부터 사용할 수 있다.

문화누리카드는 발급일로부터 2023년 12월 31일까지 문화누리카드 오프라인·온라인 가맹점에서 사용 가능하며, 가맹점 정보는 문화누리카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. 사용하지 않은 지원금은 자동 환수되므로 기한 내 사용해야 한다.

문화누리카드 자동재충전·신규발급 등 보다 자세한 내용은 문화누리카드 누리집을 확인하거나, 동주민센터 또는 문화누리카드 고객센터로 문의하면 된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사건/사고 News

더보기

이동
메인사진
완도해경, 제23대 박기정 완도해양경찰서장 취임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