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로고

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,하절기 악취발생 우려지역 정밀조사 추진

악취 민원 다발지역 내 사업장 시·군 합동점검 및 정밀조사 실시

오문섭 기자 | 기사입력 2023/06/01 [12:41]

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,하절기 악취발생 우려지역 정밀조사 추진

악취 민원 다발지역 내 사업장 시·군 합동점검 및 정밀조사 실시

오문섭 기자 | 입력 : 2023/06/01 [12:41]

▲ 이동형 측정시스템차량의 악취 정밀조사


[세계연합신문=오문섭 기자] 경남도 보건환경연구원은 도민들이 쾌적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6월부터 9월까지 악취 민원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지역을 대상으로 악취 정밀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.

도내 악취민원의 발생건수는 2018년 2,156건에서 2022년 5,495건으로 최근 4년 사이에 2.5배 정도 증가했으며, 시기적으로는 6~9월에 집중되고 있어, 하절기에 더욱 적극적인 악취 관리가 필요한 실정이다.

무더운 하절기에 악취로 인한 도민의 불편을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, 최근 4년간 악취 민원의 발생 건수가 많은 사업장들에 대해 시·군 합동으로 복합악취 뿐만 아니라 지정악취물질에 대해서도 정밀조사를 할 계획이다.

또한, 이동형 측정시스템 차량을 활용한 실시간 이동 모니터링을 통해 주요 발생원이 위치한 지역에 대한 오염저감 대책 마련에도 기여할 방침이다. 이동형 측정시스템 차량에는 유해 대기 측정시스템이 탑재되어 현장에서 실시간으로 악취 및 대기오염물질 84개 항목 측정이 가능하다.

경남 보건환경연구원은 향후 악취 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한 사업장의 점검결과를 해당 시·군에 통보하여 위반사항이 재발되지 않도록 행정처분 및 점검 강화를 요청할 예정이다.

공남식 보건환경연구원 대기환경연구부장은 “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악취 민원에 보다 적극적이고 전문적인 분석을 통한 선제적 대응으로 도민들에게 쾌적한 생활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”고 밝혔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사건/사고 News

더보기

이동
메인사진
울산해경, 경찰관 구조역량(수영) 평가 실시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