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로고

증평군, 경관 정체성 형성 위해 경관계획 재정비 착수

김근우 기자 | 기사입력 2023/11/16 [09:05]

증평군, 경관 정체성 형성 위해 경관계획 재정비 착수

김근우 기자 | 입력 : 2023/11/16 [09:05]

▲ 증평군, 경관 정체성 형성 위해 경관계획 재정비 착수


[세계연합신문=김근우 기자] 충북 증평군은 지난 15일 군청 소회의실에서 ‘2030 경관계획 재정비 용역 착수보고회’를 개최했다.

이번 착수보고회에는 곽홍근 부군수를 비롯해 증평군경관위원, 관계공무원, 용역관계자 등 15명이 참석했다.

이번 용역은 2011년에 수립한‘증평군 경관계획’을 재정비하고 그동안 주요 개발사업 추진 등으로 급속하게 변화된 도시 상황을 반영해 군만의 고유한 경관 정체성을 형성하기 위해 추진된다.

이날 보고회에서는 △푸르른 자연친화 도시 △다채로운 문화관광도시 △산업기술의 요충도시를 도시경관 이미지로 12개 추진전략을 설정해 차별화된 경관요소와 군의 경관미래상이 제시됐다.

군은 착수보고회 및 주민공청회, 군의회 의견수렴 등 관계기관 및 주민들의 다양한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, 경관위원회 심의를 거쳐 2024년 7월까지 수준 높은 경관계획을 수립 완료한다는 계획이다.

군 관계자는 “증평군만의 차별화된 경관 이미지를 도출해 미래상을 제시하고 도시의 가치를 높이는데 최선을 다할것”이라고 말했다.
  • 도배방지 이미지

사건/사고 News

더보기

이동
메인사진
울산해경, 경찰관 구조역량(수영) 평가 실시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  • 썸네일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
광고